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아이폰X' 공개했는데…애플 주가는 왜 떨어졌을까?

입력시간 | 2017.09.13 09:30 | 방성훈 기자  bang@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아이폰X 공개된 뒤 1.7% 하락…예상보다 늦은 출시가 원인
11월 3일에야 출시…실적 반영되기엔 너무 늦어
`아이폰X` 공개했는데…애플 주가는 왜 떨어졌을까?
[이데일리 방성훈 기자] 애플이 12일(현지시간) 10주년 기념작 ‘아이폰X’를 비롯해 ‘에어파워’ 등 다양한 신제품을 공개했지만 주가는 오히려 뒷걸음질쳤다. 아이폰X 출시일이 당초 예상보다 한참 늦어지는 것이 주된 원인으로 풀이된다.

이날 뉴욕증시에서 애플 주가는 전일보다 0.4% 하락했다. 오전 신제품 발표 이벤트가 열리는 동안 1.5% 상승했다가 오후에 아이폰X가 공개된 뒤 1.7% 하락했다.

이는 아이폰X 출시일이 11월 3일로 예상보다 늦어져 실적에 반영되기까지 시간이 걸릴 것이라는 분석때문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설명했다. 아이폰 매출은 애플 실적에 가장 큰 영향을 끼친다. 애플의 발표가 있기 전 시장에서는 아이폰X가 오는 22일부터 판매될 것으로 내다봤다.

하지만 장기 전망은 대체로 긍정적이었다. UBS는 “향후 6개월에서 12개월 동안엔 주가가 좋은 흐름을 보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지만, 단기적으로는 하방 위험이 있다고 본다”고 밝혔다.

한편 애플 주가는 올 들어 전날까지 39% 급등했다. 아이폰X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된 결과다. 아이폰X 가격은 용량에 따라 999달러부터 시작하며 사전 주문은 다음 달 27부터 시작된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주요 뉴스








    INSIDE MOBILE - 이데일리 모바일 서비스 앱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